종합행정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오산시 서랑동 문화마을, 가을을 부른다
직불제 적용 경관작물 재배사업 결실
 
이균 기자 기사입력  2018/09/07 [11:31]
    서랑동 문화마을, 가을을 부르다
[데일리와이] 오산시는 지난 6일 올해 초부터 일궈온 서랑동 문화마을과 서랑동저수지 일대가 아름다운 가을꽃이 만발한 꽃길로 탈바꿈해 동네를 찾는 문화체험객과 관광객들의 큰 호응을 얻고 있다고 밝혔다.

당초 시는 서랑동 문화마을의 관광 인프라를 확대하고, 문화마을의 경관개선을 위해 '직불제 적용 서랑동 경관작물 재배사업'을 추진하고자 올해부터 내년까지 이어지는 사업을 시작했다. 이에 따라 10명의 노인일자리사업으로 시작해 마을 유휴지와 도로변, 서랑저수지 주변에 잡초를 제거하고 꽃단지를 조성해왔던 것이다.

길고 긴 무더위 속에서 이들 근로노인들의 피땀에 보답이라도 하듯 가을바람에 하늘거리는 아름다운 꽃이 피어 마을을 찾는 이들에게 미소와 행복을 주고 있다.

올해 초에 사업설명회를 열고, 조사를 통해 대상부지를 선정하고, 해당 부지에 대한 정리 및 복토, 거름·비료주기, 작물식재 등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왔으며, 수레국화, 접시꽃, 봉숭아, 해바라기, 코스모스 등의 경관보전 작물을 재배, 이식작업과 직파를 해왔다.

근로자로 일하고 계시는 황모 어르신은 “황무지였던 유휴지를 마을 주민들이 합심하여 가꾸고, 경작할 수 있어 큰 보람을 느끼며 내년도에는 더 큰 꽃을 피울 것”이라며 웃음을 지어 보였다.

시 관계자는“서랑동 경관보전 작물 재배를 통하여 직불금 신청을 통한 농가소득을 보전하고, 나아가 마을축제 및 관광활성화 등 추가적인 연계방안에 대하여 지속적으로 고민할 것”이라고 밝히고, “내년에는 2년차 사업으로 농지에 경관작물을 재배할 수요를 조사해 사업목적을 달성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각오를 밝혔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공감 공감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8/09/07 [11:31]  최종편집: ⓒ 데일리와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1/22
가장 많이 읽은 기사
경기도시공사, 가로주택정비사업인 부천역곡 대림아파트 가로주택정비사업 시공자 선정 완료 / 이균 기자
믿음직스러운 청년으로 성장한 수원도시공사 “더 나은 수원, 미래가치가 높은 수원” 꾼꾼다 / 이균 기자
안양시의회, 원포인트 임시회 열고 결혼이민자와 영주권자에 대한 재난기본소득지원 안건처리 / 이균 기자
경기도 가볼만한 수목원 6곳 / 이종성 기자
실학박물관·수원화성박물관, ‘명재상 채제공과 실학’ 주제로 특별전 / 이균 기자
구리시 치매안심센터, 코로나19 치매환자 쉼터 프로그램 운영 / 남정한 기자
경기문화재단, 경기도 예술인 1010명 ‘백만 원의 기적’ 선정 / 이균 기자
이재명 경기도지사-은수미 성남시장, 다른 듯 닮고, 닮은 듯 다른 정치행보! 그 결과는? / 이균 기자
경기문화재단 2020 다이아프로젝트 공모지원사업 선정결과 발표 / 이균 기자
경기문화재단·인천문화재단·한국역사연구회 공동 심포지엄 개최 / 이균 기자
배너
배너
광고
배너
광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광고
배너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