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경기문화재단, ‘쌤과 배우는 가족 사랑’ 등 청소년을 위한 효 교재 발간
중학교 자유학년제 교재 등 인성교재로 널리 활용되리라 기대
 
이균 기자 기사입력  2019/01/09 [09:36]


경기문화재단 경기문화재연구원(원장 김성명)은 청소년 효 교재 ‘쌤과 배우는 가족사랑’(총 260쪽)을 발간하였다. 이 책은 중학교 자유학년제 교재로 만들어졌으나 서원과 향교, 사설 학원, 문화교육시설 등에서도 이용할 수 있도록 기획되어, 다방면으로 활용될 것으로 기대된다.


무엇보다도 청소년들의 관심과 참여를 높이기 위하여 시대에 맞지 않는 내용은 되도록 생략하고 일화와 사건, 경험담을 중심으로 구성된 점이 주목된다.

 

또 요즘 청소년의 취향에 맞추어 일러스트, 카툰을 170장 이상 수록되어 친근한 느낌이 든다. 아울러 전문작가에 집필, 윤문을 의뢰하여 누구나 편하게 읽을 수 있는 장점이 있다.

 
책은 여는 글, 단원 길라잡이, 본문, 생각나누기, 생각더하기, 쌤 코너 등으로 구성되어 있다. 그리고 목차는 효란 무엇인가, 전통시대 경기도의 효자, 현대 청소년 효자, 소설 속의 효자와 효행, 가족 영화 속 부모사랑, 효 관련 좋은 글과 노랫말, 경기도의 효 문화유산, 에피소드로 보는 부모 마음 등의 순서로 이루어져 있다.

 
한편, 재단은 가르치는 선생님께 도움이 되고자 이 교재와는 별도의 부교재 ‘경기도 효행과 효사상’을 만들었는데, 효사상과 효행사례, 효 관련 문화유산 등 효행을 가르치는 데에 도움이 될 역사 자료와 연구결과를 총망라하였다.

 
그 동안 효 교재는 진부한 내용이 중심이었고 훈계조로 일관되었다. 또 비현실이며 가학적인 전통시대의 효 사례를 텍스트로 삼았다.

 

예컨대 부모님의 원수를 갚기 위하여 어린 아이가 호랑이를 때려 죽였다든가, 부모의 소생을 위하여 손가락을 잘라 피를 마시게 했다든가, 신령의 도움으로 겨울에 죽순을 얻었다든가 이런 이야기가 주류를 이루었다.

 
이런 까닭에 청소년들은 효 교육을 기피하고 심지어는 거부감까지도 보였다. 이런 문제점을 감안하여 재단은 싸이의 ‘아버지’, 이완 감독의 ‘완득이’, 이청준의 ‘눈길’ 등과 같은 대중가요, 영화, 소설 속의 가족 사랑을 소개하고 이를 통하여 선생님과 학생이 ‘가족사랑과 효행’을 주제로 서로 토론할 수 있도록 배려하였다.

 

또한 전통시대의 효 관련 인물과 설화를 비롯하여 현대 효행상을 받은 인물의 미담을 소개하여 교육적 효과도 노렸다. 어쨌든 이 책은 그 무엇보다도 청소년이 흥미롭고 즐겁게 효행을 접할 수 있도록 기획되었고, 그 점이 가장 장점이라 할 수 있다.

 
경기문화재단은 이 책이 경기도 청소년의 인성 함양에 도움이 되길 바라면서 무상 배포를 결정하였다. 이 책을 효 교육 교재로 활용코자 하는 교육기관은 경기문화재연구원 경기학연구센터(031-231-8578)로 신청하면 된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공감 공감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9/01/09 [09:36]  최종편집: ⓒ 데일리와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1/25
가장 많이 읽은 기사
기아자동차 임금협상 잠정 합의19일 찬반 투표 / 신정윤
경기도교육청 22일 '경기 학생 1,000인 원탁 토론회' 개최 / 이종성 기자
리설주, 김정은과 사이에 자녀 있다 / 박찬수
경기도 고기 굽는 수영장 가볼만한 곳 / 이종성 기자
오산시 정신병원 허가취소...안민석 국회의원 곽상욱 오산시장 무리수 던진 배경은? / 이균 기자
이재명 “내년까지 하천내 불법행위 바로잡겠다” … 도, 특별팀 운영 등 강력 단속 / 이균 기자
동두천시 송내동 주민자치위원회, 노노재팬 예스코리아 스티커 제작 및 무료 배부 / 남정한 기자
[릴레이인터뷰] 경기도의회 조성환 의원 “행정은 시민참여와 정치로 견제돼야 합니다” / 이균 기자
짝 여자5호 에로배우 출신 의혹에 네티즌 격려 / 신정윤
광명시 광명2동, 소외계층 어르신 장수사진 찍어드리기 / 이균 기자
배너
광고
광고
광고
배너
배너
배너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