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 가볼만한 곳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경기도, 2019년 문화누리카드 재충전 및 발급 시작...2월 1일부터 신청하세요!
 
이균 기자 기사입력  2019/01/31 [08:15]


경기도는 오는 2월 1일부터 6세 이상 기초생활수급자 및 차상위 계층을 대상으로 2019년 문화누리카드 재충전 및 발급을 시작한다.

 

 
문화누리카드는 문화예술‧여행‧체육 분야 향유 지원으로 삶의 질 향상 및 계층 간 문화격차 완화를 위해 시행하는 문화복지 사업이다. 경기도는 올해 문화누리카드 사업에 218억 원을 투입해 도내 27만 명의 대상자에게 개인별 연간 8만원의 문화향유 비용을 지급한다.

 

 
발급기간은 2월 1일부터 11월 30일까지이며, 신분증을 지참하여 가까운 읍면동 행정복지센터를 방문하거나 문화누리카드 홈페이지 접속을 통해 신청이 가능하다.

 

사용기간은 발급일로부터 12월 31일까지로, 도서‧음반‧악기 구매, 공연‧영화‧전시 관람, 문화체험프로그램, 국내 여행, 열차‧고속‧시외버스 등의 운송수단, 숙박시설, 스포츠경기 관람, 운동용품 구매, 체육시설 등 문화‧여행‧체육 분야에서 사용할 수 있다.

 

지역별‧분야별 가맹점 정보 및 사용요령 등 자세한 사항은 문화누리카드 홈페이지 및 고객지원센터를 통해 확인 가능하다. (홈페이지 : www.mnuri.kr / 고객지원센터 : 1544-3412)

 

 
작년과 달라진 점은 개인별 연간 지원금이 1만원 인상돼 8만원이 지급되며, 3월 1일(예정)부터 본인 명의의 휴대전화가 있다면 전화로도 재충전이 가능하다는 점이다.

 

또한 케이블TV 수신료 결제도 가능해졌다. 단, 2년간(2019~2020년) 전액 미사용자는 차년도(2021년)에 발급이 제한될 수 있으며 기간 내 사용하지 않은 남은 잔액(개인충전금 제외)은 전액 소멸되므로 카드사용에 주의해야 한다.

 

 
한편, 경기문화재단 문화나눔센터는 문화누리카드 이용 활성화를 위해 신규 가맹점 발굴, 이벤트 진행, 나눔티켓, 슈퍼맨 프로젝트 운영을 추진할 계획이다.

 

‘슈퍼맨 프로젝트’는 재단과 문화예술·여행·체육 분야 가맹점이 협업하여 운영하는 카드 기획프로그램으로, 상반기 중 프로젝트를 함께할 가맹점을 공모하여 문화누리카드 이용자들이 다양하게 활용할 수 있도록 노력할 예정이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공감 공감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9/01/31 [08:15]  최종편집: ⓒ 데일리와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1/19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수원군공항 화성시 이전 문제 그 ‘해법’이 달라지고 있다 / 이균 기자
평택복지재단, ‘비전 및 중장기 발전계획’ 연구 중간보고회 개최 / 이균 기자
경기도교육청 22일 '경기 학생 1,000인 원탁 토론회' 개최 / 이종성 기자
‘경기도 지역화폐’ '청년기본소득' 이재명 그리고 지역경제 살릴까? / 이종덕 기자
용인의 가볼만한곳 베스트는 / 조춘환 기자
이효리 텐미닛 작사한 메이비 엄마한테 혼나 / 이보영
안양문화예술재단, 매력적인 삶 기획할 청년기획자 찾는다 / 이균 기자
용인문화재단이 싱글벙글...4월21일 조수미 콘서트 전석 매진 / 이균 기자
고양시, 도시재생 영상 공모전 최우수상 수상 / 이균 기자
이천시, 개인택시 신규면허 수여식 개최 / 남정한 기자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광고
배너
광고
배너
배너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