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경기문화재단, 북한산성 유람 기록 100여편 발굴 시기별로 총10편 번역 완료
 
이균 기자 기사입력  2019/03/22 [08:23]


경기문화재단 경기문화재연구원(원장 김성명)은 북한산성 사료총서 제2권 《다시 읽는 북한지》와 제3권 《북한산성 유산기》를 발간하였다.

 
북한산성 사료총서 발간사업은 북한산성에 대한 체계적인 학술연구 기반을 제공하고, 향후 세계유산 등재에 필요한 기초자료를 모아보고자 기획되었다. 2017년 제1권 《고지도·옛사진 모음집》이 발간된 데 이어 이번에 제2권과 3권이 연속 발간된 것이다.

 
제2권 《다시 읽는 북한지》는 유일한 북한산성의 지리지인《북한지(北漢誌)》에 대한 번역과 이해를 위해 꼭 필요한 주석과 관련 사료들을 추가 하고, 현존하는 총13개 판본 중 5개 판본에 대한 비교 작업이 이루어졌다.

 

제3권 《북한산성 유산기》는 고려시대부터 조선시대까지 선인들이 북한산성을 유람하고 남긴 기록 중 100여 편을 발굴하고, 그 중 조선시대 후기 작품 10편을 선정하여 번역 및 감수를 완료해 수록하였다.

 

함께 수록한 풍부한 유적사진과 유람 동선을 표시한 지도는 독자들이 당시로 돌아가 선조들이 다녀간 경로를 느껴보도록 이끌어 줄 것이다. 또한 관련 논고 4편을 실어 북한산성의 역사와 가치에 대한 이해도를 높이도록 하였다.

 
다시 올해 말에는 사료총서 제4권 《북한산성 인물총서(가제)》를 발간할 예정이다. 이처럼 체계적인 총서발간 작업을 통해 북한산성과 관련된 기초자료가 풍부히 수집되고 축적된다면, 역사유산으로서 북한산성의 가치는 더욱 높아질 것이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공감 공감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9/03/22 [08:23]  최종편집: ⓒ 데일리와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1/20
가장 많이 읽은 기사
경기문화재단, 주말 나들이 장소...숲이 아름다운 경기상상캠퍼스 / 이균 기자
경기도교육청 22일 '경기 학생 1,000인 원탁 토론회' 개최 / 이종성 기자
파주시, FIFA U-20 남자월드컵 결승전 거리응원전 / 이기선 기자
경기도언론개혁시리즈⑰ 경기도청 기자실운영, 권언유착인가? 언론사 관리인가? / 이충원, 김두일 기자
오산시 정신병원 허가취소...안민석 국회의원 곽상욱 오산시장 무리수 던진 배경은? / 이균 기자
리설주, 김정은과 사이에 자녀 있다 / 박찬수
용인의 가볼만한곳 베스트는 / 조춘환 기자
경기도 고기 굽는 수영장 가볼만한 곳 / 이종성 기자
색다른 체험...용인시의회 청소년 지방자치아카데미, 한빛초·능원초·신릉초·모현초 참여 / 이균 기자
의정부조폭 세븐파 무더기 경찰행 / 신정윤
배너
광고
배너
광고
광고
배너
배너
배너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