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경기문화재단, 2019 경기옛길 아카데미 기본과정 성공적으로 마쳐
경기도의 역사와 문화를 이해하고 지역 정체성을 높일 수 있는 계기 마련
 
이균 기자 기사입력  2019/03/25 [07:18]


경기도와 경기문화재단, 13개 기초자치단체(파주시, 고양시, 이천시, 성남시, 과천시, 안양시, 용인시, 의왕시, 수원시, 안성시, 오산시, 화성시, 평택시)가 함께 운영한 2019 경기옛길 아카데미 기본과정이 성공적으로 치러졌다.

 

이번에 진행된 기본과정은 3월 15일부터 23일까지 총 2주간 4일 동안, 선착순으로 참여신청을 했던 40여명의 시민을 대상으로 이론 강의와 현장 답사를 진행하였다.

 

3월 22일 의주길 탐방에서는 경기옛길에 대한 이해를 높일 수 있는 심도 있는 강의에 이어 벽제관지까지 도보답사를 진행하였다.

 

수원에서 온 아카데미 참여자는 “의주길에 이런 의미 있는 역사문화자원이 있는 줄 몰랐는데 이번 기회를 통해 경기도에 대한 이해를 높일 수 있어 좋았다.”며 아카데미 프로그램에 만족감을 나타냈다.

 

경기옛길 아카데미 기본과정은 23일 토요일 용암사에서 모든 일정을 마무리했으며, 과정 참가자 중 75% 이상 과정에 참여한 시민에게 아카데미 기본과정 수료증을 수여했다.

 

재단 관계자는 “이번 경기옛길 아카데미 기본과정을 통해 경기도민과 걷기를 즐기는 시민들이 경기도의 역사와 문화를 이해하고 지역정체성을 갖는데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경기도와 경기문화재단은 이번 기본과정에 이어 좀 더 전문적인 내용의 아카데미로 심화과정을 마련해 10월 18일부터 진행할 예정이다.

 

* 참고 : 경기옛길은 조선의 백과사전이라 할 수 있는 『증보문헌비고』 및 조선 후기 실학자 신경준이 집필한 『도로고』에 언급된 조선6대로를 바탕으로 조성된 도보탐방로이다. 현재 삼남길, 의주길, 영남길이 차례로 개통되어 경기도 내 13개 시·군을 관통하고 있다. 선조들이 걷던 옛 길을 기반으로 조성되었기 때문에 경기옛길이 지나는 길목마다 아름다운 우리 문화의 정취를 느낄 수 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공감 공감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9/03/25 [07:18]  최종편집: ⓒ 데일리와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1/19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수원군공항 화성시 이전 문제 그 ‘해법’이 달라지고 있다 / 이균 기자
평택복지재단, ‘비전 및 중장기 발전계획’ 연구 중간보고회 개최 / 이균 기자
경기도교육청 22일 '경기 학생 1,000인 원탁 토론회' 개최 / 이종성 기자
‘경기도 지역화폐’ '청년기본소득' 이재명 그리고 지역경제 살릴까? / 이종덕 기자
용인의 가볼만한곳 베스트는 / 조춘환 기자
이효리 텐미닛 작사한 메이비 엄마한테 혼나 / 이보영
안양문화예술재단, 매력적인 삶 기획할 청년기획자 찾는다 / 이균 기자
용인문화재단이 싱글벙글...4월21일 조수미 콘서트 전석 매진 / 이균 기자
고양시, 도시재생 영상 공모전 최우수상 수상 / 이균 기자
이천시, 개인택시 신규면허 수여식 개최 / 남정한 기자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광고
배너
광고
배너
배너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