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행정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박승원 광명시장, 화영운수 노사 양측 만나 협상 당부
“화영운수는 시민의 발, 시민불편 없도록 노력해 달라”
 
이균 기자 기사입력  2019/10/17 [15:23]
    박승원 광명시장

[데일리와이]박승원 광명시장이 지난 16일 시장실에서 노사협상이 결렬된 화영운수 관계자를 만나 끝까지 협상의 끈을 놓지 말고 타결될 수 있도록 노력해 줄 것을 당부했다.

화영운수는 광명, 안양, 서울을 오가는 광명시에 기반을 둔 시내버스 회사로 운전기사 460여 명에 차량 260여 대가 운행 중이다.

화영운수 노사는 최종 노사협상이 결렬되고 경기지방노동위원회에 노동쟁의 신청을 내고 지난 14일부터 15일까지 파업 찬반 투표에서 조합원 314명이 참여해 찬성률 98.4%를 기록해 파업이 가결됐다. 이후 16일 경기지방노동위원회에서 1차 조정회의를 가졌다.

박 시장은 노사 양측 관계자를 각각 만나서 “광명시민의 유일한 발인 화영운수가 실제 파업까지 가면 광명시민의 불편이 초래된다”며 “화영운수 노사가 끝까지 협상의 끈을 놓지 말고 원만히 타결될 수 있도록 노력해 시민 불편이 없길 희망한다”며 당부했다.

이에 화영운수 노사 양측 관계자들은 “지금도 노사가 꾸준히 대화하고 있다”며 “협상이 타결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답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공감 공감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9/10/17 [15:23]  최종편집: ⓒ 데일리와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1/14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인터뷰]대구동부소방서 이호욱 소방장 “건설 현장, 폭발사고 대형화재 줄일 수 있어” / 이균 기자
용인시노사민정協, 2일 노사발전재단 차별없는일터지원단과 협약 / 이균 기자
염태영 수원시장 2년 후, 안민석 국회의원 향후 4년...정치 행보가 궁금하다 / 이균 기자
파주시 보건소, 금연 클리닉 비대면 서비스 실시 / 이기선 기자
경기도지사 이재명, 수원시장 염태영-둘 사이에는 껄끄러운 ‘뭔가’가 있다 / 이균 기자
경기도 고기 굽는 수영장 가볼만한 곳 / 이종성 기자
경기도, 공공 배달앱 이은 이재명 지사의 두 번째 독과점 폐해 개선 조치 / 이균 기자
김포시민축구단, 스페인 유스팀 출신 발레아 선수영입 등 전력 급상승 기대 / 박주묵 기자
여주시 곤충산업팀 신설 첫돌 성과와 앞으로 할 일 / 이기선 기자
경기문화재단-한국도자재단, 도내 문화예술 발전 위해 손 맞잡아 / 이균 기자
배너
배너
광고
배너
광고
배너
광고
광고
배너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