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행정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용문천년시장, 경기도 전통시장 시설현대화 공모선정
고객화장실 및 청년상인창업체험센터 설치로 시장 자생력 강화
 
남정한 기자 기사입력  2019/11/12 [14:14]
    용문천년시장

[데일리와이] 양평군 용문천년시장이 경기도에서 시행하는 ‘2019년 전통시장 활성화 시설현대화 사업’ 중 고객화장실 및 청년상인창업체험센터로 선정됐다. 도내 10개 시·군의 17개 시장이 선정됐으며 아케이드, 고객쉼터, 노후전선 보수 등 각 시장별 주요숙원 사업이 선정됐다. 사업비는 20억원으로서 17개 시장 중 두 번째로 높은 사업비가 배분됐다.

용문천년시장은 최근 문화관광형시장 육성사업 수행을 통한 천년은행나무 등용문 브랜드 확립 및 홍보, 전통시장 대표 상품 개발을 통한 전통시장 자생력 강화사업을 통해 많은 고객이 찾고 있다. 특히 경기공유마켓 육성사업을 통한 플리마켓 거리 조성, 양평에서 최초로 도입한 카부츠플리마켓 조성을 통해 특색있는 볼거리를 제공해 고객의 방문이 늘어가고 있으며 그 결과 2019년 한해 전국 17개 지자체 및 단체에서 벤치마킹을 오는 경기도 대표 전통시장으로 거듭나고 있다.

금번 용문천년시장의 시설현대화 사업은 늘어가는 방문객에 부족하였던 고객화장실 문제를 해결하는 동시에 전통시장 대표 특화상품의 생산 및 홍보판촉사업을 지속해 전통시장의 자생력을 강화하기 위한 숙원사업으로서 선정됐다.

용문면 다문리 등용문 광장 일원 지상3층으로 건립될 계획이며 1층은 고객화장실 및 공유마켓 청년상인 공동 창업공간, 2층은 은행막걸리, 여의주빵 등 시장특화상품 판매·체험 전시장 조성, 3층은 청년상인, 공유마켓 창업지원 공유공간, PB상품 제조장 등으로 구성될 예정이다. 특히 루프탑 공간을 옥외 정원으로 조성해 용문천년시장만의 특색을 살릴 예정이다.

정동균 양평군수는 “이번 용문천년시장 시설현대화 사업 공모선정을 통해 대고객 편의시설이 확충되는 한편 전통시장의 자생력이 강화되는 큰 전환점이 될 것”이라 전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공감 공감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9/11/12 [14:14]  최종편집: ⓒ 데일리와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1/15
가장 많이 읽은 기사
‘경기도 지역화폐’ '청년기본소득' 이재명 그리고 지역경제 살릴까? / 이종덕 기자
화성시, 코로나19 확산으로 위축된 소비심리에 활력 불어넣는다 / 이균 기자
양주시 소재 요양원 입소자, 코로나19 확진 후 사망 / 남정한 기자
용인시, 전국 기초자치단체 최초 초·중·고생 1인당 20만원씩 돌봄쿠폰 지원 / 이균 기자
화성소상공인지원센터 분소에서 센터로 승격 / 윤청신
이재명, 도 최대 규모 계곡 불법시설물 철거 현장 찾아 ‘끝장 점검’ / 이균 기자
이재명, ‘경기도형 재난기본소득’ 소득 나이 상관없이 전 도민에게 1인당 10만원씩 지급 / 이균 기자
염태영 수원시장, 정부에 전체 해외입국자 명단 공개요구..."입국하는 모든 수원시민 차량 지원하겠다” / 이균 기자
성남시, 국비 9억원 확보 수도권 내 유일 고령친화제품 사용성평가기관 선정 / 이균 기자
경기문화재단, 3.1운동 100주년 기념 문화콘텐츠 활용 민간공모 지원사업 시행 / 이균 기자
배너
광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광고
배너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