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행정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경기도 재난기본소득 첫날 83만여명. 1359억원 신청
도, 접속자 폭주에 인증지원업체 확대. 1~3분내 처리되도록 조치
 
이균 기자 기사입력  2020/04/10 [13:08]

경기도청


[데일리와이] 경기도 재난기본소득 신청이 시작된 지 만 하루도 되지 않아 신청자가 83만여명에 달한 것으로 나타났다.

도는 신청 초기 많은 도민들이 몰리고 있는 것을 감안해 서버를 늘리는 등 원활한 신청을 위한 즉각 조치에 들어갔다.

10일 경기도에 따르면 이날 새벽 2시 기준 경기도 재난기본소득 홈페이지를 통한 신청자는 총 82만6,226명이었고 신청금액은 1,359억원으로 집계됐다.

신청인원을 시간대별로 보면 지난 9일 오후 3시 온라인 신청 접수가 시작된 이후 오후 3~6시 8만명 오후 6시~9시 29만6,277명 오후 9시~다음날 오전 2시 44만9,949명으로 밤늦은 시각 접속이 원활해 많은 인원이 신청한 것으로 분석됐다.

당초 도는 동시접속자 최고 20만명 이상 운영이 가능하도록 홈페이지를 설계했다.

또한, 웹서버 30대, DB서버 4대 등 민간 클라우드를 활용해 안전성을 확보, 원활하게 사이트에 접속할 수 있도록 했다.

하지만 신청 첫날 최고 24만명이 동시 접속하는 등 접속자 폭주로 휴대폰 인증에 필요한 인증서버가 다운되면서 인증이 중단되는 불편이 발생했다.

이에 따라 도는 휴대폰 인증 업체에 서버 복구를 요청해 9일 오후 8시 인증서비스를 다시 개시했다.

또 접수대기 시스템을 활용해 동시접속자를 5만명으로 제한, 휴대폰 인증과 카드인증 속도를 개선해 1~3분 이내 처리되도록 조치했다.

도는 도민들이 불편 없이 빠르게 신청할 수 있도록 휴대폰 인증지원 업체를 기존 1곳에서 3곳까지 늘리고 신용카드 인증센터 서버를 5대에서 20대로 증설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도 관계자는 “경기도 재난기본소득은 선착순이 아니라 도민 모두에게 지급되므로 여유 있게 신청해 주시길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공감 공감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0/04/10 [13:08]  최종편집: ⓒ 데일리와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1/14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재판 막바지...이재명 경기도지사 강력 드라이브 걸었다 / 이균 기자
경기도 김홍국 신임 대변인 임명...그 역할 두고 설왕설래 / 이균 기자
[인터뷰]대구동부소방서 이호욱 소방장 “건설 현장, 폭발사고 대형화재 줄일 수 있어” / 이균 기자
염태영 수원시장 2년 후, 안민석 국회의원 향후 4년...정치 행보가 궁금하다 / 이균 기자
경기도지사 이재명, 수원시장 염태영-둘 사이에는 껄끄러운 ‘뭔가’가 있다 / 이균 기자
경기도 고기 굽는 수영장 가볼만한 곳 / 이종성 기자
여주시 곤충산업팀 신설 첫돌 성과와 앞으로 할 일 / 이기선 기자
시민과 함께 스마트행복도시 안양 만들겠다. / 이균 기자
파주시 보건소, 금연 클리닉 비대면 서비스 실시 / 이기선 기자
경기도언론개혁시리즈⑮ 경기도청 기자실 운영이 언론개혁 대상이 될 수 있는 까닭은? / 이균 기자
배너
배너
광고
배너
광고
배너
광고
광고
배너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