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행정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정희시 경기도의원, “노인전문용인병원 소송 준비 철저”당부
과거 동두천 노인전문병원의 패소 사례가 다시는 되풀이 되서는 안 될 것
 
이균 기자 기사입력  2020/05/28 [16:17]

 

정희시 보건복지위원장, “노인전문용인병원 소송 준비 철저”당부


[데일리와이] 경기도의회 보건복지위원회는 지난 27일 오후, 정희시 위원장, 조성환 의원을 비롯해 경기도 보건의료정책과, 법무담당관 등 관계 부서의 공무원 등이 참석한 가운데 도의회 의원실에서 ‘노인전문용인병원 재수탁 불가처분 취소 소송’에 대한 진행상황을 보고받고 향후 대책 마련에 대해 논의하는 자리를 가졌다.

이날 회의에서 정희시 위원장은 “노인전문용인병원이 공공성을 담보로 하는 의료·복지서비스 기능을 수행하기에 앞서 용인병원유지재단으로부터 소송에 휘말리게 되면서 도내 노인들을 위한 의료 및 복지안전망 제공 등 공공병원으로서의 공익적 역할 수행이 위협받고 있는 상황에 처해 있다”며 관계 부서의 철저한 소송 준비를 주문했다.

현재 경기도는 노인전문병원을 경기도의료원에 위탁해 새로운 출발을 앞두고 있지만, 용인병원유지재단이 법원에 가처분 신청을 함에 따라 공공의료기관으로서의 역할을 전혀 못하고 있는 실정이다.

결국 이번 사태의 최대 피해자는 도민들이라고 할 수 있다.

이에 따라 정희시 위원장은 “이번 법적 소송은 문재인 정부와 경기도에서 추구하는 공공의료 및 공공복지의 확대에 반하는 것으로서 과거 경기도에서 패소하였던 동두천 노인전문병원의 사례를 반면교사로 삼아 소송에서 반드시 승소할 수 있도록 만반의 준비를 해야 할 것”이라고 당부했다.

또한, 조성환 의원도 “새로운 출발을 앞둔 노인전문용인병원의 손과 발을 묶어 제 기능을 수행할 수 없도록 한 대가는 반드시 치르도록 해야 한다 소송으로 인해 발생한 비용청구와 함께 도민들의 피해비용에 대해서도 용인병원유지재단 측에 철저히 그 책임을 추궁해야 할 것”이라고 밝혔다.

마지막으로 정희시 위원장은 “경기도의회와 보건복지위원회는 이번 소송 진행상황을 예의주시할 것이며 도가 승소할 수 있도록 맡은 바 주어진 책무를 성실히 수행할 것”이라고 하면서 “노인전문용인병원이 공공의료복지 확대의 일환으로 본래 목표로 했던 제 기능을 원활하게 수행할 수 있도록 최대한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공감 공감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0/05/28 [16:17]  최종편집: ⓒ 데일리와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1/18
가장 많이 읽은 기사
GH, 광명시흥 테크노밸리 조성이 본격화 될 것 / 이균 기자
임영웅 팬클럽 ‘임히어로 서포터즈’ 포천시에 1500만원 기부 / 남정한 기자
[이균 칼럼] 경기도민과 국민은 이재명 지사의 두 얼굴을 봤다! / 이균 기자
경기도·경기문화재단 ‘문화누림, 지역화폐 드림’ 사업에 참여할 문화시설 추가공모 / 이균 기자
경기도 고기 굽는 수영장 가볼만한 곳 / 이종성 기자
수원시 권선구보건소, 화홍병원과 치매조기검진사업 협력 / 이균 기자
용인시의회 의원연구단체 뫼비우스, 110만 용인시에 걸맞은 과학 교육 체험시설 필요성 느껴 / 이균 기자
용인문화재단+한국베름(주) 시민의 문화향유와 건강증진 활동을 위해 업무협약 체결 / 이균 기자
용인문화재단, ‘서울·경기·인천 지방 공사·공단 기록관리협의회’와 영상 회의가져 / 이균 기자
용인문화재단, 용인 예술인들에게 실질적인 도움되도록 재난지원금 지급 / 이균 기자
배너
배너
광고
배너
광고
배너
광고
광고
배너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