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행정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사라질 듯한 안양 원도심 역사와 문화, 계승해 나간다...!
안양시,"만문누리"사업 구상 밝혀. 만안구 재개발·재건축 지역 중심
 
이균 기자 기사입력  2022/08/01

안양시,"만문누리"사업 구상 밝혀. 만안구 재개발·재건축 지역 중심


[데일리와이=이균 기자] 명장발굴과 표지석 설치 등 재개발 재건축으로 급속하게 변화하는 안양 원도심 지역의 전통문화를 계승하려는 움직임이 민·관에서 일고 있다.

안양시가 원도심 지역의 역사와 문화유산 계승발전을 위한‘만·문·누리’(이하 만문누리)사업계획을 1일 밝혔다. 대상지는 재개발과 재건축 등 주거개선사업이 활발한 만안구가 중심이다.

‘만문누리’는 만안의 문화와 전통 그리고 역사를 발굴해 세상에 널리 알린다는 뜻을 내포한다. 즉 쇠락하는 원도심이 주거환경 개선공사를 통해 편리하게 거듭나고 있지만, 그런 과정에서 쉽게 잊혀질 수 있는 역사적 가치를 되살려, 명맥을 잇고 애향심과 자긍심을 고취 시키겠다는 취지다.

‘만문누리’는 만안구 관내 가운데 대단위 재개발 재건축이 진행 중인 곳을 중심으로 동판 또는 표지석을 제작해 설치할 계획이다.

현재 관양2동‘인덕원 터’와 안양3동‘리사무소 터’ 표지석이 좋은 예다. 과거 이곳이 어떤 곳이었고 지명은 어떻게 탄생했는지를 알게 한다. 이와 함께 지역의 숨어있는 장인이나 명장을 발굴해 자택 대문에 명패를 부탁하는 작업도 벌인다.

그렇게 해서 잊혀질 수 있는 만안구 각 지역의 상징성을 부각한다는 계획이다.

사업을 담당하는 만안구는 지난달 28일 원도심 지역 사회 전통에 밝은 문화예술, 사회, 건축, 문화 등의 분야 교수와 작가 등 전문가 5명으로 구성된 위원회를 발족시켰다.

앞으로 이들은 월 1회 모임을 하는 가운데 자료조사와 발굴 및 탐방으로 지역의 정통성과 역사성을 찾는 데 주력하게 된다.

시는 지난해 11월 개업한 지 30년 이상 된 점포 48곳을 선정해‘만년가게’라는 인증 판을 부착한 바 있다. ‘만문누리’는 이 사업의 연장선이기도 하다. 오는 12월 중‘만문누리’에 대한 성과분석 보고회를 열고 내년도 사업계획을 심의할 예정이다.

최대호 안양시장은 만안구의 정감어린 역사를 계승해 고장 사랑 정심을 일깨우게 될 바림직한 사업이며, 장차 행정타운으로 변모할 만안구를 새롭게 조명하게 될 것이라고 전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공감 공감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2/08/01  최종편집: ⓒ 데일리와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1/36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이천 증포초, ‘음악이 흐르는 학교 만들기’클래식 공연 / 유명수 기자
고양교육지원청 용정초, 가을운동회 실시 / 오경근 기자
동두천양주교육지원청 신흥중학교, 나라사랑! 독도탐방! 프로그램 운영 / 이균 기자
경기상상캠퍼스 정기 문화축제 ‘숲속 모두의 포레포레’ 9월 24일 개최 / 이균 기자
광명시 하안4동 행복마을지원단, 하담길 축제 앞두고 가로수 뜨개옷 입히기 진행 / 이균 기자
[이균칼럼] 비리 의혹 칼날에 상처투성이 된 성남시...신상진 시장이 할 일은? / 이균 기자
'더 큰 평화를 위한 시작', 'DMZ 평화예술제' 9월 21일부터 파주 임진각 일원에서 40일간 개최 / 이균 기자
수원시, 굿네이버스, 수원시 드림스타트 아동에게 생활필수품 후원 / 이균 기자
경기도, DMZ국제다큐영화제 개막. 137편의 다큐 영화를 만나는 8일간의 축제 / 이균 기자
고양특례시 식사동, 2022 견달산 모꼬지 한마당 축제 개최 / 오경근 기자
광고
광고
광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광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