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행정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수원시, 2024년 집중안전점검에 드론 활용해 안전사각지대 해소
30일 영흥푸르지오 공사현장, 서복공심돈, 화서문 점검
 
이균 기자 기사입력  2024/05/30

▲ 서북공심돈에서 드론을 활용해 안전점검을 하고 있다.


[데일리와이=이균 기자] 수원시가 '2024년 집중안전점검' 기간을 맞아 드론을 활용한 건축·토목 분야 점검을 실시해 안전사각지대를 해소했다.

30일 영흥푸르지오 공사현장(영통구 망포동 234-7번지), 서북공심돈, 화서문을 점검했다. 드론을 활용한 이날 점검에서 건축물의 구조적 안전성을 확인하는 것뿐만 아니라, 흙막이 시설의 적정성, 타워크레인 연결부위의 탈락 여부, 주요 구조부의 균열·손상 상태 확인, 제방의 유실 여부 등을 확인했다.

점검에는 김현수 수원시 제1부시장과 담당 부서장, 스마트도시과 관계자, 건축·토목 분야 외부 전문기관 관계자가 참석했다.

4월 22일 시작된 ‘2024년 대한민국 안전대전환 집중안전점검’은 6월 21일까지 재난·사고 발생 우려 시설 112개소를 대상으로 진행된다. 시설물의 구조적 안전성, 안전관리 실태 등을 점검한다. 수원시 안전정책과가 점검을 총괄하고, 분야별 전문가가 참여해 민관합동점검을 한다.

시설·전기·가스·소방 등 분야도 수원소방서·수원남부소방서·민간 전문가 등이 참여해 첨단장비(열화상카메라·가스누출검지기·연기감지기 등)를 활용해 점검한다.

김현수 수원시 제1부시장은 “드론과 같은 첨단 과학장비를 활용하여 정밀한 점검을 실시하고, 점검 결과에 따라 필요한 보수·보강 작업을 진행할 계획”이라며 “철저한 안전점검으로 시민의 생명과 재산을 지키는 데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수원시는 시민들이 자율적으로 안전점검에 참여하도록 지난 24일 수원역에서 ‘대한민국 안전대전환 집중안전점검 홍보 캠페인’을 열고 안전문화를 확산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공감 공감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4/05/30  최종편집: ⓒ 데일리와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1/18
가장 많이 읽은 기사
경기도의회 이홍근 의원, “평택 국제여객터미널 운영관리용역 인천에 뺏겨” / 이균 기자
경기도교육청, 자기주도학습을 지원하는 학부모 역할 모색, ‘온품 학부모교육’ 3차 운영 / 이균 기자
주말엔 안산문화광장에서 즐기자 '첨벙! 첨벙! 물놀이터' 운영 / 이균 기자
하남시, 이기원 서울대 교수 초청해 ‘푸드테크 산업의 미래’ 특강 진행 / 유명수 기자
경기도교육청 22일 '경기 학생 1,000인 원탁 토론회' 개최 / 이종성 기자
김창완밴드부터 잔나비까지 전 연령을 모아! 경기모아뮤직페스티벌 15일 자라섬 개최 / 이균 기자
경기도, AI 노인말벗서비스 개시 두 달여 만에 신청자 5천 명 넘어. 연말까지 65세 이상 노인 누구나 언제든 신청 가능 / 이균 기자
수원시의회 배지환 시의원, 시민 의견 적극 반영한 ‘고립 청년 지원 조례’ 수정 가결 / 이균 기자
유호준 경기도의원, 수능성적 시·군·구 공개, 무책임한 사교육 조장 정책 / 이균 기자
시흥시, 착한 가격 업소 7곳 신규 지정 / 이균 기자
광고
광고
광고
배너
광고
광고
광고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