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행정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강수현 양주시장, ‘양주시 공동형 종합장사시설’ 건립 사업 부지 현장 답사
 
오경근 기자 기사입력  2024/06/03

▲ 강수현 양주시장, ‘양주시 공동형 종합장사시설’ 건립 사업 부지 현장 답사


[데일리와이=오경근 기자] 강수현 양주시장이 지난 2일 양주시 공동형 종합장사시설 건립 사업 부지 현장을 둘러보고 사업추진 현황과 당면 사항들에 대한 의견을 나누었다.

이날 강 시장은 양주시 실·국·소장 등 간부 공무원들과 함께 장사시설 부지를 한눈에 볼 수 있는 불곡산 임꺽정봉에 등반하여 건립 사업 현황을 청취하고 광백저수지에서 시작되는 장사시설 진입도로 예정지, 수목장림, 야외 공연장, 건축물 예정 부지 등의 지형과 주변 여건들을 살폈다.

이어, 지난 4월 기본구상 용역 중간 결과에 대한 의견 반영 정도, 앞으로의 사업추진 방향과 일정, 문제점 등을 청취하고 즉석에서 간부 공무원들과 토론하는 시간이 이어졌다.

시 관계자에 따르면 관내 백석읍 방성리에 건립 예정인 장사시설은 국·도비 245억 원 포함 총 2,092억 원의 사업비를 들여 장례식장 6실, 화장로 12기, 봉안당 2만기, 수목장림 등 자연장지 2만기, 야외 공연장, 반려동물 놀이터, 산림욕장, 유아숲체험원, 주차장 등으로 구성됐다.

특히, 시는 사업 부지 안에 산 자의 휴식 공간과 죽은 자를 위한 안식의 공간을 함께 조성하되 구획을 분리하여 각기 다른 사유로 찾아오는 방문객들의 감정이 불편하지 않도록 할 방침이라고 설명했다.

아울러, 국·도비를 제외한 사업비는 공동형 참여 6개 시(양주시, 남양주시, 의정부시, 구리시, 동두천시, 포천시)가 분담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강수현 양주시장은 “장사시설 추진은 어느 한 부서 또는 담당국의 현안 사업이 아니라 우리 시가 보유하고 있는 모든 행정역량을 쏟아부어야 성공할 수 있다”며 “인근의 시들과 공동형으로 추진하는 만큼 그로 인한 시민 불편이 없는지 세심히 살피고 소통하면서 사업을 추진하되 원정 화장으로 인한 고통 해소를 위해 신속하게 사업을 추진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시는 오는 7월 한국지방행정연구원에 타당성 조사를 의뢰하고 내년 상반기까지 지방재정투자심사를 승인받은 후 도시관리계획 결정을 거쳐 오는 2026년 상반기에는 토지 보상과 실시설계에 착수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공감 공감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4/06/03  최종편집: ⓒ 데일리와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1/36
가장 많이 읽은 기사
경기도, 고양시 행신동 소규모주택정비 관리계획 승인. 1천743세대 공급 / 이균 기자
최대호 안양시장, 주거상향지원 사업 이사가정 축하 방문 / 이균 기자
경기도의회 유영두 의원, 남한산성도립공원 찾아 ‘등산 안전장비 무료 대여’ 추진 / 이균 기자
파주 탄현면, 민관 합동 '생태계 교란 야생식물' 제거 활동 / 오경근 기자
과천시, 유관기관 합동 동시다발 자연재난 상황 대응 훈련 실시 / 박주묵 기자
안성시, 안성팜랜드서 '찾아가는 고향사랑기부제' 홍보 / 이균 기자
수원특례시의회 김기정 의장, 수원지역 기업인 대상 강연 펼쳐 / 이균 기자
경기도의회 이기환 의원, “공중화장실 비상벨” 관리 유명무실 지적 / 이균 기자
광명시, “광명에서 개성으로!” 6,870명 외침 속 광명시 2024 KTX광명역 평화마라톤 성료 / 이균 기자
성남시, 전국 최초 ‘시스템반도체 검증지원센터’ 판교에 들어선다 / 이균 기자
광고
광고
배너
광고
광고
광고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