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지방자치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용인시의회 김상수 의원, 역북동 공유재산 매각 재검토 및 공유재산 내의 불법 점유 대책 수립 요구
제254회 임시회 제1차 본회의 5분 자유발언
 
이균 기자 기사입력  2021/04/08


용인시의회 김상수 의원(포곡·모현읍,역삼·유림동/국민의힘)은 7일 제254회 임시회 제1차 본회의 5분 자유발언을 통해 역북동 561-28 공유재산 매각 건에 대해 재검토를 요구하고, 공유재산 내의 불법 점유에 대한 대책마련을 촉구했다. 

 

김 의원은 용인시는 5000여 세대가 입주해 있는 역북동 561-28번지 2500여 평에 해당하는 공유재산의 매각 절차를 진행 중인데, 지금 꼭 매각해야 하는지 여부를 물었다. 

 

이어, 역북지구는 3년 반 동안 인구가 3만 명에서 4만 5000여 명으로 폭발적으로 증가했으나 각종 인프라의 부족과 공공시설의 부재로 시민들의 불편과 민원이 계속되고 있으며 역이주를 고려하는 시민들까지 늘어나고 있는 상황이라고 지적했다. 

 

번듯한 아파트와 상가는 우후죽순으로 들어섰지만 시민들의 삶을 품어줄 수 있는 문화 복지 시설은 턱없이 부족하며 늘어나는 학생 수를 감당할 교육시설에 대한 준비도 미흡한 상황임에도 역북동 561-28번지 부지를 꼭 매각해야 하는 이유가 무엇인지 의문을 나타내고, 용도폐지 및 매각을 승인했던 2013년도와 현재 상황이 매우 다름을 강조했다. 

 

또한, 해당부지 내에는 십수년 전부터 지속되어 온 무단점유와 불법건축물이 있으나 2013년부터 매년 변상금만 받고 있고 변상금 부과 기준도 제각각인 주먹구구식 행정을 하고 있다고 지적하고, 용인시 공유재산 내의 불법 점유에 대한 근본적인 대안을 강력히 요구했다. 

 

마지막으로, 민선 6기 때 매각한 토지와 민선 7기에 매각한 토지의 실태를 정확히 파악해 관련 자료를 제출해달라고 요청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공감 공감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1/04/08  최종편집: ⓒ 데일리와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1/34
가장 많이 읽은 기사
경기문화재단, “예술인의 경험 이야기를 찾아요” / 이균 기자
경기문화재단, 봄 길 따라 떠나는 경기도 5월 공연장 문화나들이 / 이균 기자
성남교육지원청, '창의융합상상소' 첫발을 내딛다! / 이균 기자
한국도자재단, 도자공예작가 양성 및 해외교류 공간 ‘경기도예창작교류센터’ 조성 추진 / 이균 기자
경기도 가볼만한 수목원 6곳 / 이종성 기자
평균연령 37.79세 오산시, 정책 통해 청년들을 응원합니다 / 이균 기자
경기문화재단 실학박물관, 실학청연(實學淸緣), 벗과 사제의 인연을 그리다’ 개최 / 이균 기자
이재명, “우리 사회 가장 큰 과제는 성장 회복...수소에너지 대전환으로 위기를 기회로 만들어야” / 이균 기자
수원문화재단, 색다른 야외 인문학 콘서트 2021 화성행궁 생생문화재 / 이균 기자
수원시의회 이재식 의원, 권선구 가정어린이집연합회 사랑의 반찬 나눔행사에 참여 / 이균 기자
광고
배너
광고
배너
배너
배너
광고
배너
광고
광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광고